검색

김은혜, “광역·마을버스 증차부터 성과로 증명하겠다”

김은혜 예비후보, “선거철 공수표에 지친 주민 위해 프로젝트 시작”
서울행 광역버스와 수내동-정자역 노선 등 마을버스 증차 요청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성남N
기사입력 2024-02-16

-김 예비후보 “분당 주민의 더 나은 출·퇴근길 위한 버스 증차 필요”

 

김은혜 분당을 예비후보(국민의힘)가 16일 국토부와 서울시·성남시에 주요버스노선 증차를 요구했다.

 

최근 김 예비후보는 자신의 SNS에 ‘분당 주민들의 제안이 공약이 됩니다.’라는 게시글을 올렸다.

 

해당 게시글에는 ‘버스노선 신설이 필요하거나 증차가 필요한 곳을 분당 주민이 제안하면 즉시 행동에 옮기겠다’라며 설문링크가 추가돼 있다.

 

김 예비후보는 M4102, 9401, 9000번 등 서울행 광역버스와 19번, 109번, 109-1번 마을버스에 대한 분당 주민의 제안이 가장 많았다고 밝혔다.

 

해당 광역버스는 서울로 출·퇴근하는 분당 주민이 주로 이용하는 버스로 입석 금지 이후 대기 줄이 생기며 많은 민원이 발생하고 있다. 함께 제안이 들어온 마을버스는 직장인뿐만 아니라 학생들의 등·하원 길에도 많이 이용되고 있는 만큼 출·퇴근 시간을 포함해 낮 시간대 증차도 필요한 상황이다.

 

김 예비후보는 이와 같은 분당 주민의 염원을 담아 광역버스 관할관청인 국토부와 서울시, 마을버스 관할관청인 성남시에 버스 증차를 요구했다.

 

김 예비후보는 “선거철 공수표에 지친 주민들을 위해 시작한 프로젝트”라며 “지금은 예비후보자 신분이지만, 광역·마을버스 증차를 통해 성과로 증명하겠다.”라고 자신감을 나타냈다. 이어 “분당 주민의 더 나은 출퇴근길을 위해 버스 증차가 꼭 필요하다.”라며 다시 한번 중요성을 강조했다.

 

아울러 김 예비후보는 “선거 전이라도 관계기관 담당자들로부터 긍정적인 답변과 결과를 받을 때까지 끊임없이 만나고 설득할 것”이라며 “해당 노선 이외에도 주민들로부터 지속적인 제안을 받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버스에 대한 민원 신청은 김은혜 예비후보의 SNS 및 명함 QR코드 등을 통해 가능하다.

 

광역버스인 M4102번은 오리역-숭례문, 9401번은 구미동(차고지)-서울역, 9000번은 구미동-서울역을 운행하고 있는 노선이다. 마을버스는 19번 서울대병원-정자역, 109번 정자역-이마트, 109-1번 태재고개-정자역 노선으로 운행 중이다.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성남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