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성남시의회 김종환 의원, ‘대장동 벌장투리 마을 진입 도로 개설’ 청원 - 도시건설 상임위 채택

‘용서고속도로 하단의 국토부 토지를 활용한 진입도로개설’ 주민청원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성남N
기사입력 2023-02-01

성남시의회 김종환 의원(국민의힘)이 소개한 ‘대장동 벌장투리 마을 진입 도로 개설’ 주민청원이 지난 31일 도시건설위원회에서 채택됐다.

 

▲ 벌장투리마을사진                                           © 성남N

이 청원은 성남시의회에 지난 2일 분당구 대장동 벌장투리 마을에 거주하는 136명이 접수했다.

 

대장동은 2000년대 초반 용서고속도로가 들어오면서 동서로 나눠지고 도로 서쪽에 위치한 벌장투리 마을은 유일한 진입로인 대장2교(92년 건축, 폭 4미터 이내)만을 통해 진ㆍ출입이 가능해졌다.

 

이후 대장지구 입주와 고기동 인구증가, 고기 유원지 통행 증가로 인해 기존 도로만으로는 증가하는 교통 트래픽 처리가 어려운 실정이며, 폭우 시 학생들의 등ㆍ하교는 물론 화재나 응급 환자가 발생했을 경우 긴급차량의 진입도 불가능한 상태이다.

 

김 의원은 “작년 8월 집중호우로 유일한 마을진입로가 물에 잠겨 마을이 고립되는 등 마을주민의 안전이 위협받고 있다.”며, “용서고속도로 하단 국토부 토지를 활용한 진입도로가 하루빨리 개설되어 벌장투리 마을주민의 응급 상황 등 안전을 보장받아야 한다.”고 밝혔다.

 

한편, 성남시는 국토부에 서분당IC 하부 임시도로 활용 여부 의견 조회 요청을 한 상태이다.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성남N. All rights reserved.